BTS 소속사, 文대통령 특사 순방비용의 60% 부담... 정부는 17억 중 7억만
BTS 소속사, 文대통령 특사 순방비용의 60% 부담... 정부는 17억 중 7억만
  • 석대성 기자
  • 승인 2021.10.22 09: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TS 안 받겠다는 거 억지로 준 것"... 앞서 특사 활동비 미지급 논란도
해외홍보문화원장, 국감서 "아직 안 줬다"... 靑 탁현민과 '다른 목소리'
결국 안 줬을 때인데... 탁현민 "표현 문제 두고 거짓말처럼 오도 말라"
/abc 방송 갈무리
/abc 방송 캡처 

[법률방송뉴스] 문재인 대통령의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특별사절'로 임명돼 지난달 유엔(국제연합) 총회 일정을 소화한 세계적 그룹 방탄소년단(BTS) 순방 비용의 약 60%를 BTS 측이 부담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앞서 특사 활동비 미지급 논란을 부른 데 이어 BTS 측이 받지 않겠다는 걸 억지로 줬다는 게 청와대 설명입니다.

전날(21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한 박정렬 해외홍보문화원장은 '해외홍보문화원이 소속사에 지불한 금액이 얼마인가' 묻는 이용 국민의힘 의원에게 "BTS 측에 지난 18일 7억1천700만원을 지불했다"고 답했습니다.

박 원장은 나머지 10억원에 대해선 "실무자 협의 과정에서 'BTS 측에서 부담을 하겠다'고 했다"며 "받을 필요가 없다, 자의적으로 하겠다(고 했다)"고 부각했습니다.

'외교부가 아닌 해외홍보문화원에서 활동비를 지급한 이유가 무엇인가' 취지의 질의엔 "문화공연과 연계된 행사에 대해 지원한 것"이라며 "순방계기 문화 행사"라고 애둘렀습니다.

앞서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은 지난 1일 "BTS 멤버들은 '돈을 10원짜리 (하나도) 안 받겠다'고 얘기했었다"며 "저희 입장에선 너무 면구스럽고, 대통령이 직접 임명한 특수인데 정말 우리 법률과 규정이 허가하는 최소한의 비용을, 영수증 처리가 되는 비용을 정산했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덧붙여 "억지로 준 것"이라며 정산 금액과 관련해선 "7억원대로 알고 있다"고 언급한 바 있다.

탁 비서관은 앞서 지난달 30일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일부 매체가 '정부가 특사 자격으로 문 대통령 미국 뉴욕 출장에 동행시킨 BTS에게 항공료와 숙박비·식비 등 여비를 전혀 지급하지 않았다'고 보도한 것에 대해선 "악의적 오보"라고 비난하면서 "오보와 오보를 바탕으로 한 주장이 무색하게도 BTS의 순방 행사 참석과 관련한 규정 내의 비용은 이미 지급됐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박 원장은 지난 14일 국감에서 김승수 국민의힘 의원이 '7억원이 지급됐느냐' 묻자 "아직 안 됐다"고 답한 바 있습니다. 청와대와 말이 엇갈린 겁니다.

박 원장 발언은 논란이 됐고, 박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재질의하자 박 원장은 "아까 미처 말씀 못 드렸는데, 오해가 있었던 것 같다"며 "위탁 계약과 용역 계약을 했고, 위탁 계약과 용역은 사업이 성공적으로 끝나면 반드시 지급하게 돼 있다"라고 수습에 나섰습니다.

그러면서 "7억1천700만원에 계약했고, 용역 결과가 나오면 바로 지급하게 돼 있다"고 재차 내세우면 "최근에 용역 결과가 왔고, 검수해서 빠르면 15일이나 18일에 지출하게 될 것"이라고 부각했습니다.

덧붙여 "탁 비서관은 계약은 정해져 있고 마지막 행정 절차가 남았기 때문에 그렇게 말씀하시지 않았나"라고 대변하기도 했습니다.

탁 비서관 역시 SNS를 통해 "현재 '지급결정완료' 상태"라며 "BTS의 소속사 하이브가 작성한 결과보고서가 13일 제출됐고, 하이브 측의 입금요청이 있어야 입금이 되는 정부 절차상 하이브 측의 입금요청만 있으면 3일 후 바로 입금됨을 알려드린다"고 거들었습니다.

"사소한 절차와 표현의 문제를 두고 마치 거짓말을 한 것처럼 오도하지 마시길 바란다"고 했지만, 결론적으로 당시엔 지급이 안 된 상태였던 겁니다.

한편 BTS 측은 정부에 약 16억3천만원짜리 견적서를 냈고, 외교부 공문에 나타난 전체 예산규모는 17억원이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현지시각) 뉴욕 주유엔대표부에서 미국 ABC 방송과 인터뷰에 앞서 같이 출연하는 그룹 BTS(방탄소년단)와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현지시각) 뉴욕 주유엔대표부에서 미국 ABC 방송과 인터뷰에 앞서 같이 출연하는 그룹 BTS(방탄소년단)와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석대성 기자 bigstar@lawtv.kr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7길 22 BMS 4층
  • 대표전화 : 02-585-0441
  • 팩스 : 02-2055-1285
  • 메일 : ltn@lawtv.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새아
  • 법인명 : 주식회사 법률방송(Law TV Network)
  • 제호 : 법률방송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4176
  • 등록일 : 2016-10-17
  • 발행일 : 2016-10-17
  • 발행인 : 김선기
  • 편집인 : 박재만
  • 열린 보도원칙 : 법률방송뉴스는 독자와 취재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정정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습니다.
  • 고충처리인 : 박재만
  • 법률방송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영상,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법률방송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tn@lawtv.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