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당국 '여인천하'... 권성동 "윤 대통령, 내각 인선 때 여성 중용 고심"
방역당국 '여인천하'... 권성동 "윤 대통령, 내각 인선 때 여성 중용 고심"
  • 안도윤 기자
  • 승인 2022.05.26 16: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 박순애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 보건복지부 후보자 김승희 전 의원,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오유경 서울대 약학대학장 /대통령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 박순애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 보건복지부 후보자 김승희 전 의원,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오유경 서울대 약학대학장 /대통령실

[법률방송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오늘(26일)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와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를 여성으로 내정,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역시 여성을 임명했습니다.

특히 여성가족부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워 '반페미니스트' 비난을 받았던 데 반해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번 인선을 두고 "윤 대통령이 여성이 유리천장을 뚫을 기회를 만들어줘야겠단 생각으로 임명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어제 윤 대통령과 통화하며 이번 발표와 관련해 의견을 나눈 것으로 전해집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사회부총리에 박순애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 복지부 장관 후보자에 김승희 전 의원, 차관급 식품의약품안전처장에 오유경 서울대 약학대학장을 지명했습니다.

3명 모두 여성이고, 앞서 백경란 삼성서울병원 감염내과 교수를 질병관리청장으로 임명했던 것을 감안하면 방역 당국 수장은 모두 여성이 맡게 됐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대통령이 장·차관 인사를 하며 굉장히 고심한 부분이 여성 인재 중용이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1970년대 이전에는 여성의 사회 진출이 활발하지 않았고, 일과 육아를 병행하기 어려워 끝까지 조직에 남은 여성이 적었다"며 "그러다 보니 1급이나 차관급에 여성이 없어서 발탁하지 못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인위적으로 남녀 비율을 맞추는 것에 기본적으로 찬성하지 않는다"며 "여자든 남자든 능력이 있으면 중용하고, 능력 있는 사람을 찾는 노력을 정부가 계속해야 한다고 본다"고 덧붙였습니다.

안도윤 기자 doyun-ahn@lawtv.kr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7길 22 BMS 4층
  • 대표전화 : 02-585-0441
  • 팩스 : 02-2055-1285
  • 메일 : ltn@lawtv.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새아
  • 법인명 : 주식회사 법률방송(Law TV Network)
  • 제호 : 법률방송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4176
  • 등록일 : 2016-10-17
  • 발행일 : 2016-10-17
  • 발행인 : 김선기
  • 편집인 : 박재만
  • 열린 보도원칙 : 법률방송뉴스는 독자와 취재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정정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습니다.
  • 고충처리인 : 박재만
  • 법률방송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 영상,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법률방송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ltn@lawtv.kr
ND소프트